'VR'에 해당되는 글 3건

묘사 :: 2017/09/27 00:07

소설을 읽다 보면
기가 막힌 묘사를 목도할 때가 있다.

정말 생생하다 못해
내가 소설 속에 들어가서 소설 속 인물의 생각과 행동을 따르는 삶을 산다는 착각을 하게 만들 정도의 묘사

소설 속 인물이 여행을 가는 장면이 너무도 생생하게 묘사된 문장들 속에서 허우적 대면서
나는 질문을 던진다.
"여행은 무엇일까?"

실제 여행을 간 것보다도 더 생생한 감흥을 느꼈다면
실제로 경험하는 여행과, 소설 속 여행은 어떤 차이를 지니는 걸까?

실재와 환상

현실과 가상

그 사이엔 뭐가 존재하는가..

엄청난 묘사를 접할 땐
VR도 이런 VR이 없겠구나란..

결국 VR도 묘사를 하고 있는 걸텐데..
VR보다 더 강렬한 묘사를 소설이 하고 있다면

VR과 소설 사이엔 어떤 경계선이 그어져 있는 걸까

경계는 존재하기나 하는 걸까. ㅋㅋ



Trackback Address :: http://read-lead.com/blog/trackback/2205
NAME PASSWORD HOMEPAGE

평행우주 :: 2016/10/05 00:05

평행우주.
수많은 가능성.
확률우주.

그런 수많은 가능성과 확률을 뇌 속에서 시뮬레이션한다면
그게 AR이고 그개 VR 아닐까.

AR, VR은 원래부터 존재해왔던 거고
진짜 강력한 AR, VR은 이미 나의 뇌 속에서 얼마든지 작동시킬 수 있다는 것.

그리고 그걸 사용하면 할수록
지금 내가 살아가고 있는 세계가 더욱 진하게 느껴지고 또한 더욱 흐릿해 진다는 것..

지루할 틈도
아쉬워할 틈도
결핍을 느낄 틈도
없는 것이다.

가능성, 확률을 끌어안는 순간
나는 또 다른 세계로 진입한다.




Trackback Address :: http://read-lead.com/blog/trackback/2052
NAME PASSWORD HOMEPAGE

[혁신] 세컨드라이프 vs Kaneva :: 2008/02/04 00:04

Strategy & Innovation 9-10월호를 보니 Disrupt-O-Meter 코너에 세컨드라이프Kaneva의  비교 기사가 실려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Disruptive innovation 관점에서 Strategy & Innovation은 아래 이유로 Kaneva의 압승을 제시하고 있다.

  • Kaneva는 MySpace와 Second Life을 합쳐 놓은 서비스라고 할 수 있다.  프로파일 기반의 2D 소셜 네트워크와 3D 기반의 Virtual World 서비스를 모두 제공하고 있다. 이 점에서 타겟 고객의 범위가 세컨드라이프보다 넓다고 할 수 있겠다.
  • Kaneva의 3D Virtual World의 경우, 세컨드라이프에 비해 심플한 구조를 갖고 있어서 유저에게 복잡한 선택의 부담을 주지 않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 개인적으론 Strategy & Innovation의 평가와는 다른 생각이다. Kaneva는 표면적으로 보면 2D Social Networking과 3D Virtual World을 잘 조합한 비즈니스 모델을 갖고 있는 것처럼 보이지만 사실 2D SN과 3D VR이 따로 놀고 있는 구조이다. 그리고 2D SN은 MySpace, Facebook을 위협할 수 있는 힘이 절대적으로 부족하고 3D VR에선 세컨드라이프의 아성에 도전하기엔 아직 역부족인 상태이다.  어쩌면 2D SN과 3D VR을 모두 하고 있을 뿐 둘 다 차별화된 피쳐를 갖고 있진 못하다고 봐야 한다.

    Virtual World 분야에서 세컨드라이프와 Kaneva를 비교하는 것은 큰 의미가 없을 것 같다. 오히려 금번 아티클의 의미는 Virtual World가 나아가야 할 방향이 어떤 것인가에 대한 화두를 던진 것으로 받아들이는 것이 더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다. 3D Virtual World가 타겟 고객 세그먼트를 확장하고 좀더 많은 Time Share를 확보하기 위해선 2D Social Networking의 성공 모델을 적극적으로 차용하는 모습이 나와야 할 것 같다.  결국 세컨드라이프가 성공적으로 성장을 거듭할 경우 마이스페이스와의 사업영역이 중첩될 것이고 두 플레이어 간의 본격적인 경쟁은 불가피할 것이다.

    아님 걍 마이스페이스와 세컨드라이프가 합치면 어떨까?  페이스북과 세컨드라이프가 합치면 어떨까?  무척 재미있을 것 같다.  ^^





    Trackback Address :: http://read-lead.com/blog/trackback/514
    • BlogIcon 이정일 | 2008/02/04 00:49 | PERMALINK | EDIT/DEL | REPLY

      재밌는 비교기사입니다.
      둘 다 안해봐서 잘 모르겠는데 해보고 싶은 충동이 드는군요.

      • BlogIcon buckshot | 2008/02/04 01:32 | PERMALINK | EDIT/DEL

        자꾸 나이는 먹어가는데 해야 할 것들은 늘어만 가고.. 걱정입니다. ^^

    • BlogIcon mepay | 2008/02/05 04:58 | PERMALINK | EDIT/DEL | REPLY

      쭉빵 츠자가 저를 유혹하는군요..ㅎㅎ

      • BlogIcon buckshot | 2008/02/05 07:16 | PERMALINK | EDIT/DEL

        헉~ 제 생각은 거기까지 미치진 못했는데.. 역시 날카로운 눈썰미이십니당~ ^^

    • BlogIcon 쉐아르 | 2008/02/06 07:50 | PERMALINK | EDIT/DEL | REPLY

      3D 가상세계에서 벌어지는 Facebook이라면 엄청 인기 끌 것 같습니다. Facebook에 아이디어를 파실 의향은 없으신지... ^^

      • BlogIcon buckshot | 2008/02/06 13:20 | PERMALINK | EDIT/DEL

        아이디어라기보단 그냥 화두를 꺼낸건데욤~ ^^ Facebook의 잠재력은 정말 대단하다고 생각합니다. 앞으로 어떤 모습으로 발전하게 될지 정말 흥미진진합니다~

    • 지퍼카슨 | 2008/02/13 14:33 | PERMALINK | EDIT/DEL | REPLY

      세컨드라이프 인월드 내에서 플릭커 api를 통해 사진을 불러와 슬라이드로 보여주는 그런 제품(인월드에서 구매 가능한 3D오브젝)이 있었습니다.....아마도 세라 유저중 누군가가 세컨드라이프 내의 스크립트로 페이스북내의 특정 컨텐츠를 임포트 할 수있는 그런걸 제작하고 있을지도 모르죠....세컨드라이프가 무서운게 세라 유저들이 알아서 중요한 핵심을 만들어 가고 있단것이 참 무섭하고 할 수 있습니다...머지아나 세컨드라이프 내에서 뭔가 막강한 SN을 만들수 있는 그런게 나올수도 있을지........얼마전에 세컨드라이프에서 그런걸 봤더람니다.....3D위키 트리......누구든지 와서 공동의 정보구조를 만들어가는 위키......흥미롭더군요..

      • BlogIcon buckshot | 2008/02/13 20:01 | PERMALINK | EDIT/DEL

        아, 정말 그럴 수 있겠네요. 세컨드라이프의 높은 자유도가 엄청난 창발성으로 이어질 수 있겠네요. 정말 날카로운 지적을 해주신 것 같습니다. 3D위키.. 정말 어떤 모습이 앞으로 나올지 예측불허일 것 같네요. 넘 멋진 댓글 감사드립니다. ^^

    • Memofirst | 2008/12/26 12:58 | PERMALINK | EDIT/DEL | REPLY

      안녕하세요. 흥미로운 이야기들 잘 읽고 있습니다. ^^


      제가 아는 지인 한분이(일본사람) 세컨드라이프를 하다가 일본식 빠칭코를 만들어
      대박을 냈었던 기억이 있네요. 실제로 월 수 200가까이 생겼었다고 합니다.
      (지금은 불가능 하다고 하네요. ^^;;)
      그 때 느꼈던 점이 '세컨드라이프의 진짜 대단한 점은 이것일지도..' 라는 것이였지요^^

      사용자가 어떠한 컨텐츠를 제작해서 그걸 실제로 구현, 공유가 가능하다? 와우..

      • BlogIcon buckshot | 2008/12/26 21:42 | PERMALINK | EDIT/DEL

        Memofirst님, 흥미로운 댓글 주셔서 감사합니다.
        역시 자유도 높은 서비스는 예기치 못한 창발적 결과를 항상 낳기 마련인 것 같습니다. 상품/서비스와 사람의 생각은 모두 높은 자유도에 기반한 창발성의 미학을 추구할 가치가 충분하다고 생각합니다. ^^

    • BlogIcon 단군 | 2009/03/16 17:25 | PERMALINK | EDIT/DEL | REPLY

      아, 이런 기사 아주~ 좋아요...오늘 게인적으로는 참 좋은 블로그 하나 캣습니당...공부할게 많아서 참 좋다능...꾸벆...

    NAME PASSWORD HOMEPAGE
    < PREV #1  |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