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에 해당되는 글 3건

지갑 :: 2018/07/13 00:03

코인 지갑을 갖고 놀다 보니
지갑의 의미에 대해서도 생각을 해보게 된다.

지갑은 돈을 담는 공간

지갑으로 돈이 들어온다
지갑에서 돈이 나간다

지갑에 갑자기 이자가 대뜸 들어온다.

웹 상에서
내 지갑의 현황을 조회할 수 있다.

내 지갑이 전체에서 어떤 위치인지도 보인다.

내 지갑에 뭐가 들어오고 뭐가 나오고 있는지 확인 가능하다.

지갑의 전체적인 작동 메커니즘이 들여다 보인다.

근데 익명이다.

나는 알 수 있는데
다른 사람은 내 지갑이 누구의 것인지 모른다.
하지만 내 지갑에서 일어나는 일을 다 조회할 순 있다.

익명이면서 익명이 아닌

작동하고 있다는 것이
모두에게 공유되지만
모두에게 가려진

이렇게 흘러가는 지갑을 보면서

이게 과연 내 지갑이긴 한 건가?란 질문이 생긴다.

말만 내 것으로 되어 있는 지갑이지만
실질적인 지갑의 주인은 다른 누군가인 것 같은 느낌.

그냥 막연하게 내 것이라고 인식하고 있는
하지만 내가 직접 관리하지 않고 있는
그냥 네트 상에서 유동하고 있는

그런 지갑..  ㅋㅋㅋ



Trackback Address :: http://read-lead.com/blog/trackback/2329
NAME PASSWORD HOMEPAGE

POS 코인 :: 2018/07/06 00:06

장난삼아 시작한 POS 코인 스테이킹..

소액의 코인을 넣어둔 거지만
피씨에 계속 이자 들어왔단 알람이 뜨고

코인 익스플로러에 들어가보면
내 지갑에 대한 정보까지 조회가 가능하고

이렇게 나와 코인 간의 접점, 관계의 망이 다변화되다 보니
자연스럽게 해당 코인에 대한 관여도가 올라가는 느낌이다.

별 거 아닌 건데
돈을 벌 것도 아닌데

이렇게 관여된다는 느낌이 재미있는 것 같다.

설사 코인 가격이 떨어지더라도
이렇게 관여도가 쌓이다 보면
돈이 될 것 같으니까 코인을 홀딩하고
돈을 잃을 것 같으니까 코인을 파는
그런 단순한 이익 관계를 넘어선 뭔가가 형성되는 느낌..

재미있다.

돈을 버는 것보단
재미있는게 난 더 좋다. ㅋㅋ





Trackback Address :: http://read-lead.com/blog/trackback/2326
NAME PASSWORD HOMEPAGE

50:50 :: 2018/07/04 00:04

50대50의 확률로 베팅을 할 때..

win을 예감하면서
동시에 lose를 예감하면서
확률에 몸을 맡기게 되는데

그렇게 확률의 프레임에 뭔가를 맡길 때

지금 내가 살아가고 있는 모든 흐름이
결국 확률의 프레임 속에서 win-lose가 점멸하는 게임 판과 크게 다르지 않다는 느낌도 든다.

나도 모르게
지금 이 순간
난 50대50의 확률로 규정된
주사위 판에서
roll the dice!를 외치고 있는지도 모른다.

난 지금 주사위를 던지고 있는가?
던진 결과는 어떠한가?
그리고 난 다음 번 주사위를 바로 던지는가?
아니면 금번 결과에 대한 의미없는 복기를 하는가?
뭘 해도 의미가 없고
뭘 해도 내가 직접 해낼 수 있는 건 희소한 그런 판..

그 판에서 난 무엇을 하고 있는가?

그리고

그 판에서 계속 서성거리고 있는가? ㅎㅎ



Trackback Address :: http://read-lead.com/blog/trackback/2325
NAME PASSWORD HOMEPAGE
< PREV #1  |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