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웓, 알고리즘 :: 2010/01/18 00:08



앞으로 3년 세계 트렌드

김상훈, 비즈트렌드 연구회 지음/한즈미디어(한스미디어)

고구마님께서 저술에 참여하신 '앞으로 3년 세계 트렌드'를 고구마님으로부터 선물 받았다.

이 책은 아래와 같이 각 섹터 별로 세계 트렌드의 흐름을 읽을 수 있는 키워드를 제공한다. 이 키워드 리스트는 일종의 트렌드 맵 기능을 할 수 있다. 이 키워드 set를 갖고 독자들은 다양한 형태의 트렌드 맵을 그려볼 수 있을 것이다. 특정 주제에 대한 심층 스터디를 할 수도 있겠고, 한 주제와 다른 주제를 엮어서 새로운 이니셔티브를 생성해 볼 수도 있다.

  • 경제경영 트렌드
    • 코벌라이제이션, 팍스시니카, 문화보편적 제품, 역혁신, 그린캐즘, Customer Decision Journey, Born Global, Appconomy, Holistic Selling Proposition, 진정성, 체험공간
  • 소비 트렌드
    • 에고소비, 이성감성소비, 의사결정소비자, 신흥시장슈퍼리치, 제3의공간, 디지털네이티브, 뉴시니어, 우머노믹스, 매너소비
  • 사회 트렌드
    • 청년실업, Weisure/Labortainment, 엣지워커, 신종애늙은이, 수면부족, 메가시티, 프라이버시파괴, 의료IT, 홈스쿨
  • 문화 트렌드
    • 아시안컬처코드, 스낵컬처, 나홀로족, 고급문화대중화, 문화첨병드라마, 리얼리티쇼, 게임문화쉬프트, 음식문화크로스오버, 미디어컨버전스
  • 기술 트렌드
    • TV진화, 검색종속, 증강현실, 휴먼에너지, 4G, 3차원프린팅, 전자책, 플러그인하이브리드, 로봇


이 책을 읽고 나니
스크린, 검색, 증강현실, 통신고도화, e-content부상으로 이어지는 기술혁신의 흐름이 에고소비, 우머시니어노믹스, 디지털네이티브, 프로슈밍의 소비자 identity 진화와 접목되어 사업/고객 관점의 '새로운 의미'를 창출하고 그것이 신규 사회/문화적 양태를 낳고 경제경영 판도에 영향을 주는 일련의 Flow가 다양한 양상의 시나리오로 뇌 속에서 생생하게 영화 상영되는 느낌이다. ^^

이 책을 통해서
나만의 트렌드 reading과 향후 예측을 위한 귀중한 trend landscape을 확보했다는 생각이 든다.  트렌드는 일종의 퍼즐이다. 그 퍼즐을 맞추는 방식은 사람마다 다 다르다. 트렌드를 구성하는 키워드를 추출하고 그 키워드를 통해 트렌드 구조물을 축조하는 과정에서 예측은 이뤄진다.  같은 키워드 풀에서도 서로 다른 트렌드 구조물이 얼마든지 재축조될 수 있는 것이다.

모든 트렌드는 그들만의 언어를 갖고 있고, 트렌드 소비자에게 그들 특유의 언어로 뭔가를 끊임 없이 말하고 있다. 그 언어를 읽고 이해하고 트렌드의 향후 움직임을 예측하는 것은 데이터와 상상력을 총동원하는 고도의 게임과도 같은 작업이다. 불확실성이 높아져 가는 초연결 시대에는 트렌드 예측의 적중율에 지나친 기대를 할 필요는 없다. 중요한 것은 적중율의 고저가 아니라 미래에 대해 얼마나 정교하고 역동적인 시나리오 풀을 갖고 있는가이다.

나는 이 책을 '독자 주도의 트렌드 시나리오 구축 플랫폼'이라 정의하고 싶다.

'앞으로 3년 세계 트렌드'를 읽고 '나만의 트렌드 맵'을 그려보고 싶은 강한 욕망을 느끼게 되었다. 트렌드 맵의 정확도 보다는 트렌드 맵을 그리는 과정에서 전개할 다양한 사고실험에 대한 기대가 살짝 크다.  이 책을 선물해 주신 고구마님께 진심으로 감사 드리고 싶다. ^^



PS. 관련 포스트
고구마님의 출간 관련 포스트 (http://blog.naver.com/pupilpil/120096723559)

Trackback Address :: http://read-lead.com/blog/trackback/983
  • BlogIcon 고구마77 | 2010/01/18 11:53 | PERMALINK | EDIT/DEL | REPLY

    아침에 블로그 들어와서 깜짝놀랐습니다.

    부족한 곳이 너무나 많은 책인데, 과분한 칭찬에 몸둘 바를 모르겠습니다.

    일반 대중을 타겟으로 한지라 개인적으로는 내용 자체에 대해 DBR컬럼과 같은 충족감이 없었던 것이 사실입니다. (그런데 DBR칼럼보다 이 책의 반응이 좋을 걸 보니 타겟 독자층에 맞춰 컨텐츠 구성을 적절히 한것 같기도 합니다 ^~^;)

    더 치열하게 고민하라는 말씀으로 알고 올해도 열심히 생각하고 쓰겠습니다.

    정말 감사드립니다.

    • BlogIcon buckshot | 2010/01/18 09:55 | PERMALINK | EDIT/DEL

      고구마님, 귀한 책을 선물해 주셔서 넘 감사합니다. 정성껏 직조하신 트렌드 텍스쳐를 터치하면서 향후 트렌드의 흐름을 조망해 볼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습니다. 많은 분들께서 읽으시고 트렌드 조망 플랫폼으로 활용할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앞으로도 계속 귀한 가르침을 부탁드릴께요. ^^

NAME PASSWORD HOME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