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비드 호킨스의 의식혁명] 긍정적 에너지 패턴을 의식하면서 살자 - Power vs. force :: 2007/05/27 00:11


의식혁명
데이비드 호킨스 지음, 이종수 옮김/한문화


데이비드 호킨스의식혁명에서 아래 항목을 읽는 것만으로도 독자는 변화할 수 있고 양쪽의 차이를 아는 것만으로도 이미 내적인 힘이 강해진다고 한다.  이 양쪽의 차이를 마음에 새기면서 전에 보지 못한 것들을 알고 느끼게 된다는 의민데...

내 생활 속에서 좌측의 긍정적인 에너지 패턴을 얼마나 많이 실행하는 지 여부가 내 인생의 성공/행복을 좌우하는 것이라 생각한다.



            가르치는  ------------  설득하는
            건설적인  ------------  파괴적인
                검소한  ------------  낭비하는
                고상한  ------------  과시하는
            권위적인  ------------  독단적인
            깨어있는  ------------  고정관념의
            낙관적인  ------------  비관적인
            너그러운  ------------  각박한
                따뜻한  ------------  열광적인
            매력적인  ------------  유혹적인
                명석한  ------------  약삭빠른
            민주적인  ------------  독재적인
                    믿는  ------------  고집하는
        받아들이는  ------------  거절하는
           변치 않는  ------------  변덕스러운
                본질의  ------------  상투적인
            부드러운  ------------  딱딱한
            북돋우는  ------------  촉구하는
        소중히 하는  ------------  보상을 바라는
            수용하는  ------------  움켜쥐는
            신사적인  ------------  거친
                애국의  ------------  국수주의의
                    열린  ------------  비밀의
영감을 불어넣는  ------------  세속적인
                영원한  ------------  잠시의
                영적인  ------------  물질적인
           용기 있는  ------------  만용의
       융통성 있는  ------------  경직된
       이끌어 가는  ------------  강요하는
            인내하는  ------------  탐욕스런
            인정하는  ------------  부정하는
            자발적인  ------------  강제적인
            자비로운  ------------  동정하는
            전체적인  ------------  부분적인
                점잖은  ------------  건방진
            조화로운  ------------  극단의
            존재하는  ------------  소유하는
                    주는  ------------  빼앗아 가는
                즐거운  ------------  광적인
                진실한  ------------  거짓의
                질서의  ------------  혼동의
                친절한  ------------  잔인한
            통합하는  ------------  분석하는
                평등한  ------------  우월한
            포용하는  ------------  비판하는
                하나의  ------------  나누는
            해방하는  ------------  한계를 짓는
        허심탄회한  ------------  계산적인
            허용하는  ------------  통제적인




Trackback Address :: http://read-lead.com/blog/trackback/284
  • BlogIcon dJiNNi | 2007/05/27 12:43 | PERMALINK | EDIT/DEL | REPLY

    좌측과 우측이 어떤 것은 상반되는 내용이지만 어떤 것은 종이 하나 만큼의 차이로 나뉠 수도 있는 부분이군요
    RSS 구독 해서 구경하고 있습니다만 ^^; 역시 직접 블로그로 들어와서 보는게 확실히 와 닿네요

    • BlogIcon buckshot | 2007/05/27 15:28 | PERMALINK | EDIT/DEL

      예, 제가 보기에도 그런 것 같습니다. ^^ 아래는 데이비드 호킨스의 말 중에 제가 가장 깊은 인상을 받은 문장인데 한참을 두고 계속 되새김질을 하게 만드는 말인 것 같습니다.

      ----------
      "한 사람의 마음이란 것은 거대한 데이터베이스에 접속된 컴퓨터 터미널과도 같다. 그 데이터베이스는 인간의 의식 자체로서 모든 인류의 공통된 의식에 뿌리를 두고 있다. 우리 자신의 의식은 그것의 개별화된 표현일 뿐이다. 이 데이터베이스는 천재의 영역이기도 하다. 인간이 된다는 것은 그 데이터베이스에 참여한다는 것이며 모든 인간은 태어남과 더불어 이 천재성에 접속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진다."
      ----------

      저도 dJiNNi님 글을 RSS로 구독해서 보면서 많이 배우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계속 좋은 글 부탁드립니다.

  • soo | 2008/06/18 10:29 | PERMALINK | EDIT/DEL | REPLY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 BlogIcon buckshot | 2008/06/18 13:53 | PERMALINK | EDIT/DEL

      벌써 이 책 읽은지 1년이 지났네요. 다시 한 번 읽어봐야겠습니다. 댓글 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

  • 자기결정자 | 2017/03/04 23:25 | PERMALINK | EDIT/DEL | REPLY

    보이는 댓글을 하나 남기고자 같은글을 재차 올립니다. 물론 님께는 지우실 권리도 있고, 그러셔도 괜찮습니다.^^

    안녕하세요. 제가 배우는 영성철학을 소개하려고 이리저리 돌아다니고 있습니다.
    http://www.humantopia.net/ , 이름은 "이분법 정분합 우주원칙" 이지만 통일교의 그 정분합과는 내용이 많이 다르며, 앞의 사이트는 네이버에 "인간완성"이라 검색하셔도 찾으실 수 있습니다.
    홈페이지의 인간완성 메뉴의 "내면과의 대화"를 클릭하시면 정분합 원칙의 모든 가르침들을 찾으실 수 있으며 또한 자료마당 메뉴의 "전자책자료"를 클릭하셔서 들어가시면 "정분합 원칙"을 전자책 파일로 통째로 다운받으실 수 있습니다.
    인터넷 익스프롤러가 아닌 다른 브라우저(예 : 구글크롬)를 쓰시면 화면이 이상하게 나올 수는 있겠지만 그래도 이용은 가능할 겁니다.

    간단하게 소개해 드리자면....

    전부이며 유일하며 무한한 존재이신 하느님이 자기자신을 느끼기위한 목적을 내자 그것이 하느님 자신의 체질에 의하여 우주 창조부터 인류와 문명의 탄생까지 여러 과정을 거쳐, 결과적으로 하느님의 꿈이 지금의 인류와 세상이라는 실체로 드러났으며, 모든것을 느낄 수 있는 두뇌를 가진 인간에게 영혼이 깃들어 하느님이 인간에게 깃든 영혼을 통하여 인간의 삶의 모든 느낌을 느낄 수 있게 되었다는 것이 정분합 원칙의 중심 내용이랍니다.
    내용은 범신론도 아닌 범재신론(All is in God = 모든 것이 신 안에 있다.)적이라 볼 수 있겠지요. 그 외에도 세상의 모든 일에 대한 중요하고 값진 내용들이 많이 포함되어 있답니다.

    모든 사람은 매 순간 "자신에게 지각되는 지고의 선"을 위해서만 선택하며 살아갈 수 있기에 사람과 사람 사이에 잘나고 못남이 없지요. 그래서 아돌프 히틀러와 예수 그리스도 사이에도 잘나고 못남은 없는 것이지요.

    위의 "이분법 정분합 우주원칙"은 이해만하면 믿을려고 애쓸 필요도 없지만 이해하는 것이 정말로 어렵기도 하답니다. 그래서 위의 정분합을 이해하기에 좋을만한 책으로 닐 도날드 월쉬의 "신과 나눈 이야기" 및 "데이비드 호킨스"씨의 저서들(예 : 의식혁명)을 소개해 드립니다.

NAME PASSWORD HOME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