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니터 2대 :: 2019/03/08 00:08

집에서 PC를 쓰면서
모니터가 2대였으면 좋겠다고 생각한 적은 단 한 번도 없다.

그런데
유튜브를 쓰다 보니
모니터가 2대여야 하는 이유가 생겨나고 있다.

이유를 창출하는 존재가 강력한 존재다.

나는 소비자로서 주체적인 판단과 의사결정을 하진 못한다.
결국 내 소비동선을 지배하는 누군가가 앞으로 내가 무엇을 소비할 지를 결정하게 되는데..

지금은 그 존재가 유튜브다.

유튜브가 지금 나에게
집에 모니터를 2대 놓을 것을 명령하고 있다.

그리고 그 명령에 저항하기 어렵다.

소비자의 위에서
꼭둑각시 인형 갖고 놀 듯 하는 유튜브라니. ㅎㅎㅠㅠ



Trackback Address :: http://read-lead.com/blog/trackback/2431
NAME PASSWORD HOME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