벼랑끝놀이 :: 2018/01/31 00:01

사실은 그렇지 않은데도
굳이 벼랑끝에 몰려 있다고 자신을 속여낼 수 있다면
벼랑끝 플레이가 나오기 시작한다.
극한으로 자신을 몰아가면
내 자신의 한계치가 얼마인지 알 수 있게 된다.
한 번도 그 지점으로 가보지 못한 자는 결코 알 수 없는
나 자신을
그 누구도 아닌 바로 나를
발견하게 된다.
그게 벼랑끝 놀이다.
진정한 나 자신을 찾게 되는 순간. ㅎㅎ

그리고..
진짜 벼랑끝은
벼랑끝에서 가장 멀리 있다고 안심하는 바로 그 순간.  ㅋㅋ



Trackback Address :: http://read-lead.com/blog/trackback/2259
NAME PASSWORD HOMEPAGE
<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 #1974  | NEXT >